한종민 (전남 함평) 소장, 자가 사료로 사육 기간 줄였다.

글쓴이 : 우경미 조회: 705 작성일 : 22-07-27 13:23:29
한종민 (전남 함평) 소장, 자가 사료로 사육 기간 줄였다.

전남 함평에서 한우를 키우는 한종민 씨는 높은 사료비와 낮은 출하 성적으로 고민하다가 자가 사료 제조기술을 배워 농가에 적용했다.

그 결과 지난해 87마리를 평균 27개월에 출하했으며 ‘육질 1++등급 출현율 52.9%’, ‘육량 에이(A) 등급 출현율 48.3%’라는 우수한 성적을 받았다.

한우 마리당 소득은 454만원으로, 전국 평균보다 약 3배 높았다.

-인터넷기사 라이브팜, 프레시안, 미디어펜 7월27일 게재-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자가 사료 먹이니 사료비 줄고 사육기간 짧아져 소득↑ (livesnews.com)
목록 답글쓰기 수정하기 삭제하기
다음게시물
▲ 경북도 문경시지부(지부장 정재희), 200만원 장학금 기탁
▲ 이시화(경남 산청) 소장, '1백만원 장학금' 전달
▲ 강도용 소장(전남 여수)인터뷰, 한국농어민신문 2월 17일자 게재
이전게시물
▼ 수정사협회 상주시지부(지부장 이재환), 울진 산불피해 성금 1천만원 기탁